이천시가 소외계층을 위해 이천우체국과 손잡고 특색사업을 펼칩니다. 구석 구석 행복 배달 빨간 자전거란 이름으로 실시하는 이 사업을 위해 시는 이천우체국과 21일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습니다.

 

행복 배달 빨간 자전거란 집배원들이 우편물을 배달하면서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의 생활민원을 발견할 경우 이 사실을 시청에 알리고, 시는 민원 유형에 맞는 대책반을 즉시 구성해 민원을 신속히 해결하는 신개념 민원처리 방법입니다.

 

 

 

거동이 불편한 노인과 장애인들이 전화로 민원 신청을 해 오면 민원서류를 무료로 배달해 주기도 합니다. 1고령가구 등 지속적인 돌봄이 필요한 소외계층 고령가구 증가에 따른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입니다.

 

, 집배원들이 우편물 배달 중 접하는 다양한 주민 불편사항이나 위험사항을 시청에 알려오면 시는 즉간 조치에 나선다. 시는 생활 민원뿐 아니라 각종 재난, 재해 예방으로까지 이 사업 범위를 넓혀간다는 계획입니다.

 

조병돈 시장은 고령층과 장애인 복지정책은 단순히 재정지원만으로는 해결되지 않으므로 생활의 작은 불편까지 세심하게 관심을 갖고 해결할 때 진정한 복지 서비스가 실현될 수 있다.”고 강조하면서, “이번 구석구석 행복 배달 빨간 자전거사업이 이천시의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보다 강화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.

 

Posted by 2000가지행복

댓글을 달아 주세요